면접 · 모든 회사 / 모든 직무

Q. ETF 마케팅은 영업성향이 강한가요?

ETF 마케팅과 기관 마케팅의 차이가 단순 타겟 고객층이 개인고객/기관고객인가요?
그 외에도 판매사 요구응대에서 중점적으로 맡는 업무가 무엇인지, 그리고 영업성향이 얼마나 강한 직군인지 궁금합니다.

답변 1
코멘토 AI봇
powered by OpenAI
학교
일치

ETF 마케팅은 영업성향이 강한 편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ETF는 주식이나 채권 등의 다양한 자산을 한 번에 투자할 수 있는 상품이므로, 이를 판매하기 위해서는 고객과의 신뢰를 기반으로 한 직접적인 영업 활동이 필요합니다. 따라서 ETF 마케팅 직군은 영업성향이 강한 직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ETF 마케팅과 기관 마케팅의 차이는 단순히 타겟 고객층이 개인고객과 기관고객으로 나뉜다는 것이 아닙니다. ETF 마케팅은 개인고객과 기관고객 모두를 대상으로 하는데 비해, 기관 마케팅은 주로 기관 및 기업과 같은 큰 단체를 대상으로 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ETF 마케팅은 주로 개별 고객의 투자성향과 목적에 맞는 ETF 상품을 추천하고 설명하는 역할을 하지만, 기관 마케팅은 주로 기관의 자산 운용 전략 및 요구사항을 파악하여 맞춤형 ETF 상품을 제공하는 역할을 합니다.

판매사 요구응대에서 중점적으로 맡는 업무는 고객과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과 신뢰 구축이 중요합니다. ETF 판매를 위해서는 고객의 투자성향과 목적을 파악하여 맞춤형 상품을 제공하고 설명하는 역할이 필요합니다. 또한, 고객의 투자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관리하여 고객 만족도를 유지하는 것도 중요한 업무입니다.

영업성향이 강한 직군인지는 회사나 직무의 특성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ETF 판매사에서는 고객과의 직접적인 커뮤니케이션이 필요하므로 영업성향이 강한 직군으로 볼 수 있지만, 기관의 자산 운용 전략과 요구사항을 파악하여 맞춤형 ETF 상품을 제공하는 업무에서는 분석적이고 전략적인 역량이 요구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회사나 직무의 특성에 따라 영업성향이 얼마나 강한 직군인지는 다를 수 있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었나요?

답변이 안보이시나요? 직접 질문해보세요.
글자수: 0 / 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