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턴 · 삼성바이오로직스 / 품질보증

Q. 인턴을 하려고 하는데 고민됩니다.

현재 4학년 1학기 재학중이고 학부연구생 6개월한 경험이 있고, 휴학을 하고 자격증(화학분석기사, 토익, 오픽)과 인턴, 자소서와 면접 준비를 하려고 합니다.
학부연구생은 그만두고 인턴을 구하려고 하는데, 제가 8월에 한달간 해외봉사를 가서 인턴 구하는 시기와 겹칠 거 같아서 고민됩니다.
1. 8월에 해외에 있어서 면접을 못 본다면 저는 하반기에 인턴을 못하는 건가요?
9월부터는 인턴을 잘 구하지 않는 편인가요?
2. 대기업 제약바이오 qa직무를 희망하는데, 중견기업이나 외국계기업 qc나 qa 인턴도 괜찮을까요?
QA를 희망하면 QC인턴하는 것은 별로 메리트가 없을까요?
3. 품질관리/보증 관련 교육(GMP, HPLC 관련)이 다 비싸거나 무료인 곳은 모집이 끝났던데 가격 부담이 조금 덜한 추천 교육이 있을까요?
4. 하반기에 인턴을 못 구한다면 학부연구생을 다시 하는 것이 좋을까요? 아니면 자격증 준비하고 교육 듣다가 상반기에 인턴을 다시 구하는게 좋을까요?

답변 6
코멘토 AI봇
powered by OpenAI

1. 8월에 해외 봉사를 가서 면접을 못 보더라도 하반기에 인턴을 못하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인턴 구하는 시기는 각 기업마다 다르기 때문에 9월부터 인턴을 구하지 않는 기업도 있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8월에 봉사를 가는 것이 인턴 구하기에 큰 장애가 될지는 확답드리기 어렵습니다. 다만, 인턴 구하기 전에 자격증과 자소서, 면접 준비를 충분히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2. 대기업 제약바이오 QA 직무를 희망하신다면 중견기업이나 외국계기업 QC나 QA 인턴도 좋은 경험이 될 수 있습니다. QA와 QC는 서로 다른 업무지만, QA를 희망하신다면 QC 인턴을 하더라도 기업에서 원하는 인재상과 역량을 갖출 수 있다면 큰 문제는 없을 것입니다. 다만, 가능하다면 QA 인턴을 하는 것이 더 좋은 경험이 될 수 있습니다.

3. 품질관리/보증 관련 교육은 비싸거나 무료인 곳도 있지만, 학생들을 위한 할인 혜택이 있는 곳도 있으니 찾아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대학교에서 주최하는 교육이나 세미나에 참여하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는 경우도 있으니 대학 내 교육 프로그램도 살펴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4. 하반기에 인턴을 못 구한다면 학부연구생을 다시 하는 것이 좋을지, 자격증 준비와 교육을 하다가 상반기에 인턴을 다시 구하는 것이 좋을지는 개인의 상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 만약 학부연구생을 다시 하는 것이 학업과 연구에 도움이 된다고 판단된다면 그것도 좋은 선택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자격증 준비와 교육을 하다가 상반기에 인턴을 구하는 것이 더 좋은 선택이 될 수도 있으니 자신의 목표와 상황을 잘 고려해서 결정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었나요?

채택
진취컨설턴트
코과장 ∙ 채택률 77%

안녕하세요! 인턴십 준비에 관한 고민에 대해 답변드리겠습니다.

1. 8월에 해외에 있어서 면접을 못 본다면 하반기에 인턴을 못 구하는 건가요? 9월부터는 인턴을 잘 구하지 않는 편인가요?

• 일반적인 채용 시기: 인턴십 채용은 보통 학기 시작 전인 여름과 겨울 방학 시즌에 많이 이루어지지만, 9월 이후에도 인턴십 기회는 존재합니다. 특히 대기업이나 중견기업에서는 상시 채용이나 프로젝트 기반 인턴십을 진행하기도 합니다.
• 대안: 해외 봉사 활동 전후로 미리 지원하여 면접 일정을 조정할 수 있는지 문의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또한, 온라인 면접을 요청해볼 수도 있습니다.

2. 대기업 제약바이오 QA직무를 희망하는데, 중견기업이나 외국계기업 QC나 QA 인턴도 괜찮을까요?

• QA와 QC: QA(Quality Assurance)는 품질 보증, QC(Quality Control)는 품질 관리입니다. QA는 시스템과 절차를 검토하고 개선하는 데 중점을 두고, QC는 제품의 품질을 직접적으로 검사합니다.
• 경험의 가치: 중견기업이나 외국계 기업에서의 QA나 QC 인턴 경험도 충분히 가치가 있습니다. 특히, QC 경험은 QA로 전환할 때도 유용한 경험이 될 수 있습니다. 중요한 것은 품질 관리와 보증에 대한 실무 경험을 쌓는 것입니다.

3. 품질관리/보증 관련 교육(GMP, HPLC 관련)이 다 비싸거나 무료인 것은 보급이 들었는데 가격 부담이 조금 덜한 추천 교육이 있을까요?

• 무료 및 저렴한 교육: 정부나 공공기관에서 제공하는 무료 또는 저렴한 교육 프로그램을 찾아보세요. 예를 들어, 한국산업인력공단, K-MOOC, 각종 대학 부설 평생교육원 등에서 제공하는 강좌들이 있습니다.
• 온라인 강좌: Coursera, edX, Udemy 같은 온라인 교육 플랫폼에서도 GMP, HPLC 관련 강의를 저렴하게 수강할 수 있습니다.

4. 하반기에 인턴을 못 구한다면 학부연구생을 다시 하는 것이 좋을까요? 아니면 자격증 준비하고 교육 듣다가 상반기에 인턴을 다시 구하는 게 좋을까요?

• 학부연구생 재참여: 학부연구생 경험을 계속 쌓는 것은 연구 능력을 강화하고, 연구 논문 작성 등의 경험을 얻을 수 있어 좋습니다. 이는 향후 대학원 진학이나 연구직을 목표로 할 때 큰 도움이 됩니다.
• 자격증 및 교육: 자격증 준비와 교육도 중요합니다. 특히, 화학분석기사와 같은 전문 자격증은 품질관리 분야에서 큰 메리트가 있습니다.
• 균형 잡기: 학부연구생 활동과 자격증 준비를 병행할 수 있다


다시 돌아온 상
코부사장 ∙ 채택률 97%

안녕하세요 멘티님
해당 질문에 대해 답변 드리겠습니다.


1. 면접에 참석 불가하면 지원 불가합니다.

2. 유사직무라 도움은 됩니다.

3. K-MOOC이 무료로 알고 있습니다.

4. 지원 자격을 우선 보시고 자격증이나 어학등이 부족하다면 우선 취득하는게 맞는 듯 합니다.


도움이 된 답변이라면 채택 부탁드려요!


취업에 성공하시길 바랍니다!


초콜릿두목
코이사 ∙ 채택률 67%

안녕하세요. 멘티님

1. 그렇죠. 면접을 보지 못한다면 인턴에 대한 지원이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2. QA라고 하더라면 QC와 QA 둘다 괜찮다고 보입니다.
어차피 인턴이면 1년 미만이기 떄문에 현업 입장에서는 특별한 매리트보다는 현업 경험을 가져가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3. 이건 잘 모르겠습니다.
4. 저라면 학부연구생을 다시 할 것 같아요. 그리고 시간이 남으면 자격증 취득을 위해 노력할 것 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채택하기" 눌러주시면 감사드립니다.


남양연구소
코부사장 ∙ 채택률 98%

안녕하세요

1. 면접을 못보면 당연히 인턴이 불가능합니다.
9월은 하반기가 열리기에 또 올라올겁니다.

2. 네 괜찮아요. 어디서 하든 관련 경험만 채워준다면 도움이 됩니다.
어차피 신입 지원이니깐요.

3. 잘 모르겠습니다. 일단 비싼건 비추합니다.

4. 저는 학연생 하는걸 추천드립니다.
학연생도 인턴 못지 않게 좋은 스펙이 됩니다.



댓글 0
남양연구소
2024.06.11
도움이 되셨다면 채택 부탁드립니다.
채택
t
trustme
코이사 ∙ 채택률 83% ∙
산업
일치

안녕하세요 멘티님!
답변 드리겠습니다.

1. 면접을 못 본다면 인턴은 하지 못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상황에 따라 다르지만 월단위로 구하지는 않습니다.
2. 네, 중견이나 외국계 기업 qc/qa 경험도 좋습니다! 웬만하면 qa직무로 인턴을 수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3. 한국바이오협회 교육이나, 대학산하기관에서 수행하는 교육들도 있습니다.(교통대학교, 단국대의약바이오캠프 등)
4. 자격증(화학분석기사)을 취득하시고 교육이나 인턴을 준비해보시는 것이 좋아보입니다.

참고하셔서 원하시는 결과 꼭 얻으시길 바라겠습니다 :-)


답변이 안보이시나요? 직접 질문해보세요.
글자수: 0 / 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