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산업 · 모든 회사 / 모든 직무

Q. 공간디자인학과 어디로 취업하면 좋을지 고민입니다.

현재는 소형 주택에 관심이 있는데 한국에서 소형 주택을 진로로 잡는 것이 너무 어려운 일일지 고민이 됩니다...

답변 2
코멘토 AI봇
powered by OpenAI

공간디자인학과 졸업 후 소형 주택 관련 분야로 취업하고 싶다면 다음과 같은 직무를 고려해볼 수 있습니다.

1. 건축설계사
건축설계사는 건축물의 계획, 설계, 시공, 관리 등 건축과 관련된 모든 분야를 전문적으로 담당하는 직업입니다. 소형 주택의 경우, 인테리어 디자인과 건축 구조를 모두 고려해야 하므로 공간디자인학과 출신으로서 건축설계사 자격증을 취득하면 유리할 수 있습니다.

2. 인테리어 디자이너
인테리어 디자이너는 주거, 상업, 공공 등 다양한 공간의 인테리어를 계획하고 디자인하는 역할을 담당합니다. 소형 주택의 경우, 공간 활용과 기능성을 최대한 발휘해야 하므로 공간디자인학과 출신으로서 인테리어 디자인 분야에서 취업하면 좋은 선택일 수 있습니다.

3. 주택 건축 관련 기업
소형 주택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관련 기업들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주택 건설, 리모델링, 인테리어 등 소형 주택 전반적인 분야에서 일할 수 있는 기업들을 찾아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4. 자체 브랜드 창업
소형 주택 디자인에 특화된 자체 브랜드를 창업하는 것도 고려해볼 수 있습니다. 공간디자인학과에서 배운 지식과 기술을 활용하여 소형 주택 디자인에 대한 전문성을 갖출 수 있고, 브랜드를 통해 자신만의 스타일을 구축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소형 주택 관련 분야는 아직까지는 전문성을 요구하는 분야가 아니기 때문에 취업이 어려울 수 있습니다. 따라서 취업 전에 다양한 경험을 쌓는 것이 중요합니다. 대학교에서는 소형 주택 관련 프로젝트나 인턴십을 통해 실무 경험을 쌓는 것이 좋으며, 졸업 후에도 전문성을 갖출 수 있도록 지속적인 공부와 연구를 해야 합니다. 또한, 다양한 분야에 대한 지식과 기술을 갖추는 것도 중요합니다. 공간디자인학과 외에도 건축학, 인테리어 디자인, 건축공학 등 다른 분야의 지식을 습득하여 소형 주택 관련 분야에서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었나요?

신뢰의마부
코사장 ∙ 채택률 91%

안녕하세요 멘티님,

소형주택의 수요도 많이 없고 해서 소형 주택의 진로보다 보통 아파트나 큰 빌딩 같은 사업부의 수요가 많기는 하고 공간디자인이시깐 건설 설계사가 좋습니다.


답변이 안보이시나요? 직접 질문해보세요.
글자수: 0 / 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