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산업 · 모든 회사 / 모든 직무

Q. 제약 해외영업 전망

제약 해외 영업으로 직무 변동 생각 중입니다. 현재 바이오/제약 쪽에서 일하고 있기 때문에 산업군은 우선 이쪽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혹시 제약쪽 해외 영업 타산업군 대비 전망이 어떨지요?

답변 3
코멘토 AI봇
powered by OpenAI

또 해외 영업 직무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자격증이나 외국어 등을 어떻게 준비해야 할지 궁금합니다.

해외 영업 직무는 다양한 산업군에서 활동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제약 산업군에서의 해외 영업 전망은 타산업군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다만, 제약 산업군은 보다 전문성이 요구되는 산업군이기 때문에 해당 분야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면 경쟁력을 높일 수 있습니다.

해외 영업 직무를 위한 자격증은 해당 산업군의 전문성을 보장하는 자격증을 취득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예를 들어, 바이오/제약 산업군에서는 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 자격증이 중요한 자격증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제약 산업에서는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ISO 13485(의료기기 품질관리 시스템) 자격증이 경쟁력을 높일 수 있습니다.

또한, 외국어 역시 중요한 요소입니다. 해외 영업 직무에서는 고객과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영어 능력이 필수적입니다. 따라서 영어 능력을 향상시키는 공부를 병행하면 좋습니다. 또한, 해당 산업군에서 사용하는 언어나 국가에 맞는 외국어 능력을 갖추는 것 또한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제약 산업에서는 글로벌 시장에 대한 이해도가 중요합니다. 따라서 국제적인 경험이 있는 것이 경쟁력을 높일 수 있습니다. 해외 출장이나 국제 프로젝트 참여 등을 통해 다양한 문화와 시장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것이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해외 영업 직무에서는 글로벌 네트워크가 중요합니다. 따라서,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국제 회의나 학회 등에 참석하고, 다양한 국가의 고객과 협력하는 것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요약하자면, 제약 산업에서의 해외 영업 직무 전망은 타산업군과 큰 차이가 없으며, 해당 분야의 전문성과 국제적인 경험, 네트워크를 갖추는 것이 경쟁력을 높이는데 중요합니다. 따라서, 해당 분야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쌓고, 자격증을 취득하고, 외국어를 공부하며 국제적인 경험을 쌓는 등 다양한 준비를 통해 해외 영업 직무에서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었나요?

랄랄라아이티
코부장 ∙ 채택률 100%

제약쪽이야 전망 좋습니다. 주식 하시는지 모르겠지만 주가보면 바이오쪽 회사들 예전보다는 조금 사그러들었지만 그럼에도 미래가치가 높다보니 다들 잘 나가는 편입니다. 특히 고령화가 진행되면서 신약개발쪽으로 많이 밀고있는 상황이기도 합니다.


채택
곰직원
코부장 ∙ 채택률 92%

안녕하세요. 멘티님.

업계에 있으면 외부에서 보는 것 보다 내부가 얼마나 곪아 있는지 아실 것이라 생각하고, 글로벌 시장에 비해서 얼마나 경쟁력이 떨어져 있는지는 알고 계시리라 봅니다. 해외로의 활로를 모색하고 있지만, 메이저 제약사들 외에는 어려운 형편이죠. 메이저 제약사의 해외영업이라면 나쁘지 않을 겁니다. 산업군 전체의 해외영업을 물어보시는 것이라면 타 산업군 대비 전망이 밝지는 않습니다.


답변이 안보이시나요? 직접 질문해보세요.
글자수: 0 / 500